장승조, JTBC 새 금토극 ‘초콜릿’ 출연…윤계상·하지원과 호흡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장승조. / 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장승조가 JTBC 새 금토드라마 ‘초콜릿’에 출연한다.

올 하반기 방송되는 ‘초콜릿’은 뇌 신경외과 의사 이강(윤계상)과 음식으로 사람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따뜻한 셰프 문차영(하지원)이 서로의 상처를 치유하는 과정을 다룬다.

2004년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로 신드롬을 일으킨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의 재회는 드라마 팬들의 기대를 뜨겁게 달구고 있다. 15년 만에 의기투합한 이형민 감독과 이경희 작가를 비롯해 윤계상, 하지원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다. 장승조까지 합류해 더욱 주목받고 있다.

장승조는 극 중 뇌 신경외과 의사 이준 역을 연기한다. 지고 못 사는 불같은 자존심을 지닌 인물로 어릴 적 이강과 탐탁지 않은 인연으로 치열한 유년기를 보냈다. 성인이 돼 다시 만난 이강의 성장한 모습에 다시 한 번 승부욕이 발동한다. 다년간 쌓아온 연기 내공으로 캐릭터에 동화된 연기를 보여준 장승조의 색다른 연기 변신이 기대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