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EXID, 신곡 ‘ME&YOU’ 첫 라이브에 재치 입담까지…화려한 귀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EXID. /

그룹 이엑스아이디(EXID)가 16일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새 미니음반 ‘위(WE)’의 타이틀곡 ‘미앤 유(ME&YOU)’를 열창했다.

이날 EXID는 가수 양다일과 동반 출연해 본격 컴백 활동을 시작했다. 솔지는 ‘ME&YOU’에 대해 “뭄바톤 장르에 도전했는데 많은 사람들이 신나게 즐길 수 있는 댄스곡”이라고 소개했다.

최근 발목 인대 파열 부상을 입은 LE는 “계단에서 발을 헛디뎌 다쳤다. 이번 신곡의 안무가 강도가 센 편이다. 최대한 참여를 하려고 준비했지만 무리를 하지 않는 게 좋다는 의료진 소견을 받아 아쉽게 퍼포먼스는 참여 못한다. 무대에서는 내 파트와 아웃트로에만 선다”고 설명했다.

솔지는 양다일의 ‘미안해’를 감미로운 목소리로 부르며 청취자들의 호응을 얻었고, 이어 ‘ME&YOU’를 열창했다. 흔들림 없는 가창력과 강렬한 매력으로 사로잡았다.

EXID는 두 번째 곡으로 앞서 발표한 ‘알러뷰’를 불렀다. 흠잡을 데 없는 라이브 실력에 안무까지 더해 눈과 귀를 동시에 사로잡았다.

EXID는 16일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음악 방송 활동을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