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퓸’ 고원희X김민규, 수영장 밀회 포착…청량-도발 매력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새 월화드라마 ‘퍼퓸’/사진제공=KBS2

KBS2 ‘퍼퓸’(극본 최현옥, 연출 김상휘)에서 고원희, 김민규가 텅 빈 수영장에서 밀회를 즐긴다. 

오는 6월 3일 처음 방송되는 ‘퍼퓸’은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내일이 없이 살던 두 남녀에게 찾아온 인생 2회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무엇보다 고원희, 김민규는 ‘퍼퓸’에서 각각 일생일대 기적을 정통으로 맞은, 대한민국에서 가장 핫한 모델계 라이징 스타 민예린 역과 세계적인 아이돌 윤민석 역을 맡았다. 팬과 스타로 만나 끈끈한 팬심 우정을 이어가던 두 사람은 전 세계적 이슈메이커로 등극하게 되는 사건에 휘말리게 된다.

이와 관련 고원희, 김민규가 둘만 있는 수영장에서 밀회를 즐기는 현장이 포착됐다. 극중 여유롭게 일광욕을 즐기던 민예린이 엄마 미소를 머금고 천진난만하게 물놀이를 즐기고 있는 윤민석을 바라보고 있는 장면. 이후 민예린을 향해 눈꼬리가 휘어질 정도로 웃음 짓던 윤민석이 민예린 곁으로 다가와 케이크를 먹여주는가 하면, 순식간에 저돌적으로 돌진한다.

이 장면은 지난 1일 인천 중구에 위치한 한 호텔 야외수영장에서 펼쳐졌다. 이 날 처음으로 투 샷 호흡을 맞춰야 했던 두 사람은 더욱이 수영장에서 진한 스킨십 연기를 해야 하는 장면을 앞두고 다소 긴장감을 내비쳤던 상태. 그러나 고원희, 김민규는 끊임없이 대사와 동선을 맞추고, 장면에 대한 서로의 의견을 나누는 등 열정적인 모습으로 어색한 거리를 좁혀가며 만전을 기했다.

‘퍼퓸’은 오는 6월 3일 오후 10시에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