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승훈이 키운’ 로시, 27일 컴백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로시./ 사진제공=도로시컴퍼니

가수 로시(Rothy)가 오는 27일 컴백한다.

소속사 도로시컴퍼니는 로시가 이날 두 번째 미니 앨범 ‘Color of Rothy’를 발표한다고 16일 알렸다.

이어 “데뷔 앨범 ‘Shape of Rothy’로 다양한 장르를 해내는 ‘로시의 형태’를 드러냈다면, 이번 앨범을 통해서는 다채로운 색깔을 지닌 뮤지션으로서의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로써 로시는 지난 1월 발표한 디지털 싱글 ‘다 핀 꽃’ 이후 4개월 만에 신곡을 발표하게 됐다.

2017년 11월 데뷔 싱글 ‘Stars’를 선보인 로시는 가수 신승훈이 발굴하고 키운 첫 여가수로 데뷔부터 관심을 받았다.

이후 로시는 ‘술래”버닝”다 핀 꽃’ 등을 통해 꿈과 자아를 찾아가는 성장 이야기를 음악을 통해 들려줬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