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펙트럼, 오늘(16일) ‘2019 KCON’ 위해 출국…첫 日 진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스펙트럼. / 제공=윈엔터테인먼트

스펙트럼이 ‘2019 케이콘 재팬(2019 KCON JAPAN)’으로 일본 팬들과 처음 만난다.

스펙트럼은 16일 오전 9시 인천공항을 통해 일본으로 출국한다. 이들은 오는 17일부터 19일까지 일본 팬들과 가까이서 호흡할 예정이다. ‘2019 KCON JAPAN’ 참여뿐만 아니라 미니 팬미팅을 여는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한다.

스펙트럼은 소속사 윈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많은 가수들이 함께하는 ‘2019 KCON JAPAN’에 참석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이번 ‘KCON’이 스펙트럼의 첫 해외 스케줄이라 굉장히 떨린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준비했다”고 밝혔다.

스펙트럼은 지난 4월 세 번째 음반 ‘리프레싱 타임(Refreshing time)’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애프터파티(AFTERPARTY)’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