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비킴, 오는 17일 새 음반 발표…타블로 피처링 지원사격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바비킴. / 제공=스타크루이엔티

가수 바비킴(Bobby Kim)이 컴백한다.

소속사 스타크루이엔티는 16일 “바비킴이 4년 6개월의 공백을 깨고 오는 17일 오후 6시 새 미니음반 ‘스칼렛(Scarlette)’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스칼렛’에는 떠난 여인과의 재회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타이틀곡 ‘왜 난’을 비롯해 5곡이 담긴다. 그룹 에픽하이 타블로가 랩 피처링에 참여한 ‘끝까지’도 포함됐다. 스타크루이엔티 관계자는 “타블로의 잔잔한 랩이 곡의 매력을 살렸다”고 귀띔했다.

바비킴은 오랜만에 내놓는 음반인 만큼 모든 곡의 작곡·편곡·코러스에 참여하며 열정을 쏟아부었다고 한다.

최근 MBC 음악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으로 방송활동을 시작한 바비킴은 이번 음반으로 왕성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