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하기 좋은날’ 문소리 “’배심원들’, 반전 있어…한마디로 우당탕탕”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 Cool FM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에 출연한 문소리/사진제공= KBS Cool FM

배우 문소리가 오늘(15일) KBS Cool FM ‘사랑하기 좋은날 이금희입니다’ 생방송 보이는 라디오에 출연해 영화 ‘배심원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배심원들’에서 재판장 김준겸 역을 맡은 문소리는 이날 “나한테 믿고 보는 배우라는 호칭이 붙는데, 실제로 한 설문조사 결과 배우 중에서 신뢰도가 가장 높게 나왔다며 문소리가 나오면 꼭 봐야 한다는 이야길 들었다”고 말했다.

또한 ‘배심원들’에 대해 “자칫 법을 다룬 영화라서 심각한 영화가 아닐까 선입견을 갖고 계신 분들이 있는데, 충분히 재미와 감동을 느낄 수 있는 영화다. 반전도 있다. 한마디로 영화 분위기가 우당탕탕이다”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배심원들’은 대한민국 첫 국민참여재판의 감동적인 실화를 다룬 영화다. 오늘(15일) 개봉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