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준호, STCX라이언하트와 전속 계약 쳬결 “배우이자 사업 파트너” (공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정준호./사진제공=STX라이언하트

배우 정준호가 STX라이언하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15일 STX라이언하트는 “최근 정준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히며 “드라마, 영화는 물론 예능까지 장르를 불문하고 빛나는 존재감을 발산하는 배우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올해 데뷔 25년 차에 접어든 정준호는 최근 종영한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대학병원 정형외과 교수 강준상 역할을 맡아 열연했다. 이전까지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인물의 세밀한 내면 감정을 디테일하게 표현해내 남다른 존재감을 펼쳤다. 이에 다시 한 번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진 정준호가 앞으로 보여줄 새 출발에 이목이 쏠린다.

STX라이언하트 박충민 대표는 “서로 간의 신뢰를 바탕으로 전폭적인 지원을 하겠다. 그가 더욱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든든한 지원군이 될 것”이라면서 “정준호와의 전속계약은 단순한 연기자 전속계약 이상의 의미를 지닌다. 매니지먼트 사업을 확장하는 견고한 파트너로 함께 나아갈 것이다. 시너지 효과가 기대 된다”라고 말했다.

정준호는 “새로운 둥지에서 더 큰 도약을 해보려 한다. 다양한 배역에 대한 고심과 캐릭터에 대한 갈증의 해소를 위해 앞으로 브라운관은 물론 스크린, 예능 등에서 다채로운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