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 어두운 방 깊은 한숨 …섬세한 열연 예고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봄밤’에 출연하는 한지민 스틸컷./사진제공=제이에스픽쳐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봄밤’(연출 안판석, 극본 김은)에서 배우 한지민의 진심어린 연기가 펼쳐진다. 

‘봄밤’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다. 오는 22일 첫 방송을 앞두고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특히 배우 한지민(이정인 역)이 또 어떤 모습을 표현할지 호기심을 부르고 있다.

15일 공개된 사진 속 한지민은 근심 가득한 표정으로 앉아 있다. 막 외출을 마치고 돌아온 듯 외투도 벗지 않은 그가 불도 켜지 않은 어둑한 방안에서 심각한 고민에 빠져있는 것.

특히 무릎을 끌어안고 근심이 가득한 눈빛을 보이는가 하면 두 손으로 얼굴을 감싸 쥔 채 깊은 숨을 내쉬기까지 한다. 스스로가 원하는 삶에 가장 가치를 두며 살아온 이정인(한지민 분). 그의 단단한 마음에 파동을 일으킨 것의 정체가 무엇일지가 관전포인트다. 

‘봄밤’은 기존 오후 10시 방송되던 수목드라마 시간대에서 한 시간 당겨진 오후 9시에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오는 22일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