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텐션 규진, 웹드라마 ‘어쨌든 기념일’로 연기 도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업텐션 규진. / 제공=72초TV ‘어쨌든 기념일’ 포스터

그룹 업텐션 규진이 네이버 V 오리지널 드라마 ‘어쨌든 기념일’로 연기에 도전한다.

72초TV가 제작한 ‘어쨌든 기념일’은 10대의 첫사랑을 다룬 옴니버스 로맨스 드라마다. 여섯 명의 10대들이 일상에서 경험한 첫사랑과 첫 연애, 첫 키스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낸다. 오는 21일 처음 방송될 예정이다.

규진은 ‘어쨌든 기념일’에서 서툰 첫 연애를 하는 고등학생 공두진 역을 맡는다. 김완 역을 맡은 배우 박지예와 연기 호흡을 맞춘다. 무대 위가 아닌 연기자로 변신한 규진이 어떤 새로운 매력을 보여줄지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어쨌든 기념일’에는 규진 외에도 펜타곤 홍석, 모모랜드 나윤, 가수 민서, 배우 이재석, 박지예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