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엽, tvN 새 드라마 ‘미쓰리’ 주연 캐스팅…‘왜그래 풍상씨’에 이어 열일 행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이창엽/사진제공=나무 엑터스

KBS2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배우 이창엽이 tvN 새 드라마 ‘미쓰리’의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그린 휴먼 오피스 드라마다.

극 중 이창엽은 TM전자 동반성장팀장 박도준 역으로 분한다. 박도준은 뜨거운 불꽃같은 감정보다 합리적인 원칙과 이성적인 판단으로 상황을 이끌어나가는 인물이다. 망하기 직전인 청일전자의 회생을 돕기 위해 부임한 그는 예측 불허한 사건들 속에서 놓칠 수 없는 재미를 선사할 전망이다.

2013년 SBS ‘상속자들’로 데뷔 한 이창엽은 뮤지컬 ‘마마 돈 크라이’ ‘잃어버린 얼굴 1895’, 연극 ‘베헤모스’ ‘나쁜 자석’ 등 다방면에서 탄탄한 연기 실력을 쌓아왔다. 특히 ‘왜그래 풍상씨’에서 외상 역으로 첫 주연 신고식을 성공적으로 마치며 배우로서의 잠재력을 보여줬다.

‘미쓰리’는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