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리비, 데뷔 1년 6개월 만에 얼굴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체리비./ 사진제공=엔에이피 엔터테인먼트

가수 체리비(Cherry B)가 지난 13일 각종 SNS를 통해 신곡 ‘Lovin’ U(러빙유)’의 라이브 영상을 게시하며 처음으로 얼굴을 공개했다.

체리비는 2017년 11월 싱글 앨범 ‘그의 그대’로 데뷔했다. 당시 17세였다.

‘그의 그대’는 아이유가 타 가수의 곡에 처음으로 작사에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소속사는 “‘그의 그대’ 발매 당시 체리비의 얼굴을 공개하지 않은 이유는 대중에게 음악으로 먼저 보여주고 싶은 부분이 컸다”라고 밝혔다.

체리비는 지난 10일 약 1년 6개월 만에 두 번째 싱글 앨범 ‘Lovin’ U(러빙유)’를 발매했다. 작사가 김이나와 최갑원이 노랫말을 만들고, 그래미어워즈에서 노미네이트된 프로듀서 토비 가드가 작곡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