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저 즐기시지요”…조선 최초 男 기생 영화 ‘기방도령’, 6월 개봉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영화 ‘기방도령’ 티저 포스터/사진제공=판씨네마

영화 ‘기방도령’이 오는 6월 개봉 확정하고 티저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기방도령’은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꽃도령 허색(이준호)이 조선 최고의 남자 기생이 되어 벌이는 역사상 가장 신박한 코미디.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라는 신선한 소재를 중심으로 이준호, 정소민, 최귀화, 예지원, 공명 등 개성있는 배우들이 뭉쳤다. 6월 개봉 확정과 함께 꽃도령 허색의 데뷔를 알리는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기방도령’ 티저 포스터/사진제공=판씨네마

공개된 티저 포스터 2종에서 가장 먼저 눈길을 사로잡는 것은 허색의 비주얼이다. 푸른 비단옷을 걸치고, 여유롭게 가야금을 타고 있는 그의 얼굴은 꽃처럼 화사한 미소가 가득하다가도, 흥에 심취한 듯 지그시 눈을 감고 있기도 하다.

기생의 아들로 태어나, 기방에서 자랐고, 폐업 위기의 기방 ‘연풍각’을 살리기 위해 조선 최초의 남자 기생이 되기로 결심한 허색. 수려한 용모, 뛰어난 기예, 사람의 마음을 꿰뚫어 보는 천성까지 모든 것을 갖춘 그의 등장과 함께 포스터 속 ‘그저 즐기시지요’라는 카피가 궁금증을 자아낸다. 기생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친 허색에게 앞으로 어떤 일이 벌어질지 기대감이 높아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