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장은 없다”…이시언, ‘어비스’서 베테랑 형사+순정남으로 변신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어비스’ 방송 화면/사진제공=tvN

배우 이시언이 tvN 월화드라마 ‘어비스: 영혼 소생 구슬’(이하 ‘어비스’)을 통해 노련한 베테랑 형사로 변신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어비스’ 3회에서 이시언(박동철 역)은 뛰어난 직관과 실행력으로 사건을 다루는 철저한 형사의 면모를 보이면서도 사랑하는 여인의 앞에서는 천진난만한 소년의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이시언은 진지하고 뻣뻣한 원칙주의자 캐릭터에 능글맞은 애드리브와 현실 연기로 생동감을 불어넣었다. 대사들을 특유의 구수한 사투리와 능청스러운 표정 연기로 소화했다.

특히 박동철(이시언 분)이 북적이는 사람들 틈에서 전 여자 친구의 얼굴을 한 고세연(박보영 분)에게 박력 넘치게 포옹, 사랑 앞에 무장해제 되는 장면은 극의 재미를 더했다. 헤어진 전 애인에게서 눈을 떼지 못함은 물론 닭살 돋는 멘트까지 날리며 순정남의 매력을 폭발시켰다.

또한 차민(안효섭 분)에게 끌려가는 고세연(박보영 분)의 반대 팔을 잡아끌며 저지하는 장면에서는 앞으로 고세영을 사이에 두고 펼칠 박동철의 묘한 기 싸움을 기대케 했다.

일도 사랑도 거침없는 형사 이시언의 활약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어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