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즈 인 더 트랩’ 문지윤, MBC ‘황금정원’ 캐스팅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문지윤/사진제공=가족이엔티

배우 문지윤이 MBC 새 주말드라마 ‘황금정원’(극본 박현주, 연출 이대영)에 캐스팅됐다.

‘이몽’ 후속으로 방송되는 ‘황금정원’은 인생을 뿌리째 도둑맞은 여자 은동주(한지혜)가 자신의 진짜 삶을 찾아내기 위한 과정을 담은 미스터리 휴먼 멜로 드라마.

‘황금정원’은 ‘굳세어라 금순아’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등의 이대영 감독과 ‘애정만만세’ ‘밥상 차리는 남자’ 등을 집필한 박현주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 ‘여왕의 꽃’에서 만난 두 사람이 4년만에 재회해 기대를 더한다.

극 중 문지윤은 가출한 아내가 돌아오길 기다리는 책임감 강하고 선하고 따뜻한 남자 이성욱 역을 맡는다. 

문지윤은 그동안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 출연한 바 있다. 드라마 ‘치즈 인 더 트랩’에서는 상철 선배 역으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문지윤은 소속사 가족이엔티를 통해 “1년 6개월 정도 만에 카메라 앞에 선다. 매번 카메라 앞에 설때마다 긴장되고 설레기도 한다”면서 “잘 준비해서 좋은 연기 캐릭터에 딱 맞는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황금정원’은 오는 7월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