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캐쳐 지유, ‘한류’ 다큐멘터리 내레이션 참여…”뜻깊은 경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TV ‘세계를 뒤덮는 새 물결-한류’ 방송 화면. /

그룹 드림캐쳐의 지유가 내레이션을 통해 한류를 전파했다.

지유는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KTV 국민방송 기획 프로그램 ‘함께한 100년 펼쳐갈 100년’ 다큐멘터리 중 ‘세계를 뒤덮는 새 물결-한류’에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이날 방송에서 지유는 K팝과 K드라마, K푸드, K뷰티 등 다양한 콘텐츠로 사랑을 받고 있는 한류를 소개했다. 특히 데뷔 후 두 차례 월드투어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드림캐쳐의 리더인 만큼, 해당 프로그램의 취지를 깊이 이해하고 공감하며 성공적으로 내레이션을 마무리했다고 한다.

지유는 “내레이션에 처음 도전하게 돼 녹음 현장에서 살짝 긴장을 하기도 했지만, 설렘 가득한 뜻깊은 경험이었다. 앞으로 기회가 된다면 제 목소리로 더욱 많은 이야기들을 들려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아울러 “앞으로 드림캐쳐도 자랑스런 한류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짐도 잊지 않았다.

지유가 소속된 드림캐쳐는 2012년 ‘악몽’으로 데뷔한 7인조 걸그룹이다. 강렬한 메탈록 사운드와 보이그룹을 연상케 하는 퍼포먼스로 전 세계 K팝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이들은 최근 ‘악몽’ 시리즈를 마무리했으며, 새로운 도전을 준비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