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한별, ‘오월의 어느 봄날’ 차트 10위권 안착…’신흥 음원 강자’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임한별 ‘오월의 어느 봄날’ 재킷. / 제공=모스트웍스

 

가수 임한별의 신곡 ‘오월의 어느 봄날’이 음원차트 10위권에 진입했다.

지난 13일 발매된 ‘오월의 어느 봄날’은 공개 이후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오르며 호응을 얻고 있다. 멜론 실시간 차트 7위로 진입했고, 지니뮤직 5위, 벅스 뮤직 7위를 차지했다.

‘오월의 어느 봄날’ 이별을 앞둔 연인들이 느낄 수 있는 다양한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한 발라드 곡이다. 임한별이 직접 작사·작곡·프로듀싱에 참여했다. 그룹 엑소 첸과 듀엣 호흡을 맞춰 신선함을 더했다.

두 사람은 매끄러운 고음과 흠잡을 데 없는 하모니로 ‘믿고 듣는 조합’ ‘실력파 두 보컬의 조합이 좋다’ 등 호평을 이끌어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