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처받은 아이들 사랑해주세요”…한승연, 유기견 보호소 봉사활동 ‘훈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한승연. / 한승연 SNS

가수 겸 배우 한승연이 유기 동물을 돕는 블루엔젤봉사단과 경기도 안성평강공주보호소를 찾아 선행에 나섰다.

한승연은 지난 12일 자신의 SNS에 “사랑스러운 아이들 너무 많아요. 사람에게 상처받은 예쁜 아이들 사랑해주세요”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봉사활동 중 만난 유기견을 꼭 안고 있는 한승연의 모습이 담겨있다. 수수한 차림으로 미소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만든다.

이날 한승연은 견사의 청결 유지를 위해 청소를 한 뒤 개들을 산책시켰으며 “이렇게 귀엽고 사랑스러운 강아지들이 어쩌다 이곳에 오게 됐는지 마음이 아프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고 한다. 또한 봉사활동에는 한승연을 비롯해 차오루 이현지 장민영 황혜인 조혜진 이여주 이현주 이태환 김유연 김현진 이정민 한민지 이가나 정경진 김효진 장인영 신소향 차혜리 Juli 등 여러 가수와 배우, 모델 등이 참여했다.

한승연은 오는 5월 중 토니안, 아스트로 멤버 MJ와 진진, 프로젝트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김소혜와 셀럽티비 여행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에 출연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