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여러분!’ 최시원, 국회의원 첫 임무는 사기 민원 접수

[텐아시아=우빈 기자]

‘국민 여러분!’ 최시원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

KBS2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 국회의원에 당선된 최시원에게 일이 벌어진다.
13일 방송되는 ‘국민 여러분!’에서는 국회의원에 당선된 양정국(최시원 분)의 활약이 펼쳐진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양정국은 상대에게 자신의 국회의원 배지를 보여주고 있다. 어쩐지 “나 국회의원 양정국이야”라는 목소리가 들리는 듯하다. 보좌관 박왕고(김기남 분)와 사기꾼 동료 찰스(양동근 분)까지 이끌고 그가 찾아간 곳을 어디일지, 도대체 무슨 일을 벌이는 것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사전 공개된 예고 영상에 따르면 정국은 국회의원이 된 후 처음으로 민원을 받게 될 예정이다. 양정국은 “사기 관련 민원이면 제가 잘 아는 분야잖아요”라며 사기 피해를 본 국민에게 도움을 준다. 전직 사기꾼 국회의원 양정국의 첫 번째 민원접수에 궁금증을 폭발시킨다.
제작진은 “오늘(13일) 방송부터는 국회의원이 된 양정국의 활약이 펼쳐진다. 약점 많은 국회의원 양정국이 맹수들이 득실득실한 국회에서 무사히 살아남을 수 있을지, 용감하게 국민들의 마음을 지켜줄 수 있을지, 유쾌하게 재미있게 그려질 예정이다. 앞으로의 이야기에도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