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경·박민영 소속사 나무엑터스, ‘2019 전국 대학생 오디션’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나무엑터스 오디션 포스터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사 나무엑터스가 차세대 스타 발굴을 위한 전국 대학생 오디션을 실시한다.

나무엑터스는 ‘2019 전국 대학생 오디션’을 통해 나무엑터스를 이끌어갈 새로운 얼굴을 찾을 예정이다.

이번 ‘전국 대학생 오디션’은 분기별로 진행되는 기존 정기 오디션과는 달리 일 년에 한차례만 진행되는 오디션으로 작년에는 90여개 학교에서 약 500명이 넘는 지원자가 몰리며 재학생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전국 대학교 연기 관련 학과 재학생이라면 누구든지 지원 가능하다. 오는 15일부터 6월 12일까지 나무엑터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다운 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오디션은 총 3차로 진행, 최종 합격자에게는 나무엑터스와의 계약 체결과 배우로서 성장할 수 있는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나무엑터스 신인 오디션 관계자는 “이번 오디션을 통해 차별화된 재능과 매력을 가진 인재들을 만나길 고대하고 있다. 뛰어난 연기력과 잠재력을 지니고 있는 대학생들에게 아낌없는 지원으로 배우 활동에 최적화된 환경을 만들어 줄 것이다. 많은 지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나무엑터스는 ‘전국 대학생 오디션’ 뿐만 아니라 나무엑터스 오디션을 정기적으로 진행하며 배우의 꿈을 꾸고 있는 차세대 스타들을 발굴하기 위해 끊임없이 소통하고 있다.

나무엑터스에는 지성, 유준상, 이준기, 문근영, 천우희, 신세경, 박민영, 문채원 등의 배우들이 소속돼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