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라미란∙이성경 “윤상현, 대화의 80%는 아내 메이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사진제공=SBS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윤상현, 메이비 부부가 라미란, 이성경과 만난다. 

오늘(13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의 출연작 영화 ‘걸캅스’ 시사회에 간 부부의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윤상현, 메이비 부부는 5년 전 결혼 발표 직후 영화 ‘덕수리 5형제’ 시사회 이후 첫 부부동반 공식 석상에 오르게 됐다. 오랜만에 대중들 앞에 서게 된 메이비는 자신만의 특별한 피부관리 비결을 공개했는데,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윤상현은 걱정하는 메이비에게 “내가 있으니 걱정마”라며 아내 사랑꾼다운 위로를 건넸지만 메이비는 끝내 긴장한 표정을 숨기지 못했다.

시사회 당일 윤상현, 메이비 부부는 대기실에서 ‘걸캅스’ 출연 배우들과 인사를 나눴다. 역시나 메이비는 어색한 웃음을 보이며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게다가 곧이어 등장한 라미란의 폭탄 발언에 나겸이까지 당황하는 상황이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특히 라미란, 이성경은 메이비에게 “(윤상현이) 촬영장에서 아내 얘기만 80%를 한다” “촬영 끝나면 애들 때문에 바로 집에 간다”고 말해줬다고 한다.

또한 무대인사 도중 윤상현은 메이비에게 깜짝 고백을 해 지켜보던 MC들의 환호를 받기도 했다. 윤상현, 메이비 부부의 결혼 후 5년 만의 첫 공식 석상 외출기는 1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