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아, “나나 언니와 서로 응원…애프터스쿨 단톡방도 활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박수아./ 사진제공=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배우 박수아가 함께 그룹 애프터스쿨로 활동했던 나나와도 서로 연기에 대한 응원을 주고 받는다고 밝혔다.

13일 오전 서울 잠원동 셀럽카페에서 가진 tvN 금요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 17(이하 ‘막영애17′)’ 종영 기념 인터뷰에서였다. 박수아는 극에서 낙원사의 신입사원 나수아 역을 맡아 신선함을 더했다. 나나도 비슷한 시기에 OCN 드라마 ‘킬잇’의 촬영에 임했다.

박수아는 “나나 언니와 같은 숍에 다니고, 애프터스쿨 단체 카카오톡 대화방도 아직 활성화 돼 있어 서로 연기 모니터와 응원을 많이 했다”며 “나나 언니가 연기 잘 하고 있다고 응원해줬다”고 전했다.

박수아는 ‘막영애17’ 촬영 당시 멤버들에게 커피차도 선물 받았다며 감사함을 표현하기도 했다.

박수아는 ‘막영애17’ 이후에는 인터랙티브 앱 드라마 ‘김슬기천재’로 대중과 만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