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은지, 現 소속사 프레인TPC와 재계약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조은지/사진제공=프레인TPC

배우 조은지가 현 소속사 프레인TPC와 재계약했다.

조은지는 프레인TPC의 시작 단계인 2011년부터 함께해왔다. 2000년 영화 ‘눈물’로 데뷔한 조은지는 영화 ‘표적’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달콤, 살벌한 연인’ 드라마 ‘식샤를 합시다2’ ‘오마이 비너스’ 등에 출연했다.

최근 ‘악녀’ ‘살인소설’ 등에서 활약한 조은지는 지난해 제 23회 부산영화제에서 공개된 영화 ‘빵꾸’에서는 현실감 있는 생활연기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단편영화 ‘2박, 3일’의 각본과 연출을 맡아 제16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특별상을 수상한 바 있는 조은지는 ‘입술은 안돼요’로 장편영화 연출 데뷔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입술은 안돼요’는 7년째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현’ 앞에 천재 작가 지망생 ‘유진’이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미디다. 감독 조은지와 배우 류승룡의 만남으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입술은 안돼요’는 오는 6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한편 프레인TPC에는 김대명, 김무열, 김범수, 김현준, 류승룡, 류현경, 박용우, 박지영, 박형수, 엄태구, 오재무, 오정세, 유다인, 유재상, 윤승아, 이세영, 이준, 조은지, 조현철, 지수, 황선희가 소속돼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