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박주호, 나은·건우와 한우야시장 찾았다…’먹방’의 끝판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

박주호 축구선수가 딸 나은, 아들 건후와 울산 한우야시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공개됐다.

이날 박주호 선수의 자녀 나은, 건후는 유치원에서 주최한 플리마켓 행사를 마치고 한우 ‘먹방’에 나섰다. 한우야시장을 찾은 박주호는 연신 고기를 구우며 아이들을 챙겼다.

한우를 처음 먹는 건후는 쉬지 않고 고기를 먹었다. 박주호는 “정말 잘 먹어서 기분 좋다”며 웃으면서도 건후의 먹는 모습을 보고 놀랐다. 잘 먹는 건 나은도 마찬가지였다. 손으로 거침없이 먹는 건후와는 다르게 나은은 포크로 고기를 우아하게 찍어 먹었다.

나은은 “살치살이 가장 맛있다”며 “다음에 또 오자”고 만족스러워했다. 그러면서 고기를 굽느라 잘 먹지 못하는 아빠에게도 고기를 건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