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완전체’로 더 완벽해졌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뉴이스트. /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3년 만에 ‘완전체’로 뭉친 그룹 뉴이스트가 카리스마를 뿜어내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다.

뉴이스트는 이날 ‘인기가요’에서 여섯 번째 미니음반 ‘해필리 에버 애프터(Happily Ever After)’의 타이틀곡 ‘벳벳(BET BET)’을 열창했다.

오랜만에 ‘완전체’로 나선 뉴이스트는 변함없는 찰떡 호흡으로 흠잡을 데 없는 춤과 노래 실력을 뽐냈다. 남성미를 강조한 무대 의상과 강렬한 눈빛, 다채로운 표정 연기로 곡을 한층 풍성하게 만들었다.

뉴이스트는 ‘벳 벳’으로 음원차트 1위는 물론 지난 10일 KBS2 ‘뮤직뱅크’에서 정상을 차지하는 등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