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일본 ‘걸스어워드’에서 모델로 참가…’이례적’

'걸스어워드'에서 에이핑크

‘걸스어워드’에서 에이핑크

그룹 에이핑크(박초롱, 윤보미, 정은지, 손나은, 김남주, 오하영)의 여섯 멤버가 패션 모델로 변신했다.

에이핑크는 지난 9월 28일 일본에서 열린 패션과 음악이 함께 어우러진 일본 최대의 이벤트 ‘걸스어워드(GirlsAward 2013 Autumn/Winter)’ 무대에 모델로 참가했다.

‘걸스어워드’는 JYJ, 소녀시대, 포미닛, 원더걸스, FT아일랜드, 초신성 등 많은 한류 스타들이 참여해 공연을 펼쳤던 이벤트다. 그러나 에이핑크처럼 공연 무대가 아닌 모델로 참여하는 것은 이례적인 일이다. 2011년 애프터스쿨의 멤버 나나와 주연이 모델로 참가한 적이 있지만 이번 에이핑크의 경우는 멤버 전원이 모델로 참여하며 화제를 모았다.

‘걸스어워드’에서 에이핑크 멤버들이 개인 무대를 끝낸 직후 런웨이에 오르자 에이핑크의 미니 3집 타이틀 곡인 ‘노노노’가 장내에 흘러나오며 팬들의 환호를 받기도 했다.

에이큐브의 한 관계자는 “미니앨범 3집 활동 이후 해외활동 섭외가 끊이질 않고 있다”고 전하며 “에이핑크를 사랑해주시는 많은 국내외 팬들을 만나기 위해 최대한 노력중이다”고 밝혔다.

에이핑크는 10월 말 대만, 싱가포르, 일본 등을 찾아 해외 팬들과의 만남을 이어갈 예정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에이큐브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