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세형, ‘전참시’ 최초 스타일리스트와 출연…”워너원 스타일리스트 팀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양세형이 스타일리스트와 함께 출연했다.

11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는 양세형의 스타일리스트의 제보가 들어왔다. 

양세형의 스타일리스트인 변진수 씨는 “메인으로는 세형이 형이 처음이다. 그 전에는 워너원 스타일리스트 팀원으로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세형이 형과 반년 정도 함께하고 있다. 세형이 형의 캐릭터를 잡기 위해 과한 것도 하고 여러가지를 했다. 그런데 형을 내가 원하는 스타일대로 하는 게 맞는 건가 한다”고 고민을 밝혔다.

이후에는 스타일리스트가 남다른 안목으로 양세형을 만족시키는 모습이 펼쳐졌다. 

특히 양세형은 전적으로 스타일리스트를 믿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그는 “내가 옷을 진짜 못 입는다. 그래서 자주 물어본다”고 말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