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다현-채영-쯔위, 막내 트둥이들의 1일 5식 ‘행복 먹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배틀트립’/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서 트와이스 다현, 채영, 쯔위가 먹방 기네스에 도전한다. 브런치부터 황제 해물 샤부샤부까지 ‘1일 5먹방’을 예고하고 있다.

오늘(11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에서는 ‘국내 섬 여행’을 주제로 노라조 조빈, 원흠과 트와이스 다현, 채영, 쯔위가 각각 울릉도와 강화도로 떠나 여행 설계 배틀을 펼친다. 이번 주에는 트와이스의 막내 라인 다현, 채영, 쯔위의 강화도 ‘급식단 봄 투어’ 설계가 공개된다.

이 가운데 트와이스 다현, 채영, 쯔위가 1일 5먹방을 펼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세 사람은 정원이 예쁜 카페에서 즐기는 달콤한 브런치를 시작으로, 육개장 칼국수와 들깨 칼국수, 황제 해물 샤부샤부에 이르기까지 하루를 꽉 채운 식도락 여행으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 예정. 특히 마지막 식당에 당도하자 다현, 채영, 쯔위는 “내 배야 괜찮겠니?”라며 너나 할 것 없이 배의 안부를 물었다는 후문이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먹방을 펼치고 있는 세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다현은 음식의 맛에 격하게 감탄한 듯 온 얼굴로 그 맛을 표현하고 있는 한편, 쯔위는 입을 크게 벌리고 빵을 영접하고 있다. 쯔위는 큰 빵 조각을 한 입에 넣고 와구와구 먹는가 하면, 끊임없이 빵을 흡입하는 리얼 빵순이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그런가 하면 채영은 쉼 없는 먹방의 마지막을 장식한 황제 해물 샤부샤부를 끝으로 넉다운하고 말았다고 한다. 무엇보다 빵빵해진 배에 결국 앉아있지 못하고 뒤로 뻗어버린 채영에게 다현은 “채영이가 평소에 잘 안 먹는데, 오늘 되게 잘 먹네”라며 놀라움을 표하기도 했다고. 

‘배틀트립’은 오늘(11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