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트와이스 다현X쯔위, 채영 위해 ‘외모 몰아주기’ 표정 장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KBS2 ‘배틀트립’ /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 출연한 트와이스 쯔위가 채영에게 ‘외모 몰아주기’를 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오늘(11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에는 ‘국내 섬 여행’을 주제로 노라조 조빈, 원흠과 트와이스 다현, 채영, 쯔위가 각각 울릉도와 강화도로 떠나 여행 설계 배틀을 펼친다. 이번 주에는 트와이스의 막내 라인 다현, 채영, 쯔위의 강화도 ‘급식단 봄 투어’ 설계가 공개된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채영에게 외모를 몰아주고 있는 다현, 쯔위의 모습이 담겨있다. 다현은 혀를 장난스레 내밀고 귀여움을 장착한 한편, 쯔위는 턱을 한껏 끌어당긴 채 오만상을 찌푸린 표정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망가져도 예쁜 쯔위의 범접불가 비주얼이 시선을 강탈한다. 특히 이때 자신에게 외모를 몰아주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는 쯔위에게 채영은 “고맙다 쯔위야”라며 감사인사를 전했다고 한다.

이밖에도 세 사람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들은 아시아에서 제일 긴 레이싱 트랙을 보유해 강화도에서 가장 핫한 신상 여행코스로 꼽히는 루지(카트를 타고 땅의 경사와 중력 만을 이용해 트랙을 달리는 놀이시설) 체험장에서 “되게 설렌다”며 눈을 반짝였다.

‘배틀트립’은 오늘(11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