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안창환, 뜻밖의 장기 공개…”눈이 커서 뒤까지 다 보인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는 형님’/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에서 안창환이 남다른 장기를 자랑했다.

11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 큰 인기를 얻은 드라마 ‘열혈사제’의 주역인 정영주, 고준, 안창환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최근 녹화에서 세 사람은 예상 밖의 예능감을 발산하며 형님들을 사로잡았다. 녹화 내내 정영주는 위풍당당한 포스를, 고준은 의외의 허당미를, 안창환은 순수하고 엉뚱한 매력을 뽐냈다. 

특히 안창환은 의외의 장기를 드러내 큰 웃음을 전했다. 바로 “나는 눈이 커서 뒤까지 다 보인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낸 것. 이에 즉석에서 이를 믿지 못하는 형님들과 안창환의 대결이 펼쳐졌다. 안창환은 강호동이 등 뒤로 내미는 손가락 숫자를 알아맞히며 놀라움을 안겼다. 안창환이 양 손으로 내민 손가락 개수까지 정확하게 맞히자 형님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눈이 커서 뒤까지 보인다는 안창환의 말에 녹화 내내 형님들의 장난이 이어지기도 했다. 

안창환의 매력은 이에 그치지 않았다. 의외의 반전 댄스 실력까지 공개해 형님들을 흐뭇하게 했다.

‘아는 형님’은 11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