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민, BH엔터와 손잡다 ‘이병헌과 한솥밥’

한지민

한지민

배우 한지민이 BH엔터테인먼트를 새 보금자리로 선택했다.

BH엔터테인먼트는 이병헌, 고수, 한효주, 한가인, 진구, 배수빈, 쥬니, 션 리차드, 하연수, 이원근, 김형규, 임화영 등이 소속돼 있다. 특히 이병헌의 성공적인 해외진출을 있게 한 굴지의 해외 네트워크를 갖춘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

2003년 드라마 ‘올인’으로 데뷔한 한지민은 이 작품에서 함께 출연한 배우 진구, 이병헌과 10년 만에 만나 한솥밥을 먹게 됐다.

BH엔터테인먼트는 “2012년 드라마 ‘옥탑방왕세자’에서 건강하고 밝은 이미지의 사랑스런 캐릭터 박하 캐릭터로 그해 연말 SBS연기대상에서 드라마스페셜 부문 여자 최우수상, 10대 스타상, 베스트 커플상의 3관왕을 휩쓸며 연기력과 스타성 모두를 인정 받았으며 해외에서도 큰 인기를 받으며 새로운 한류스타로서 각광받고 있는 한지민이 좋은 작품을 통해 배우로 더 성장하는 모습과 왕성한 연기활동을 통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지민은 2011년 출연한 영화 ‘조선명탐정’ 이후 3년 만의 스크린 복귀작 ‘플랜맨’의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으며 내년 개봉을 앞두고 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