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LM엔터와 계약 분쟁에서 승리…독자적 연예활동 가능

[텐아시아=우빈 기자]
워너원 강다니엘,서울가요제

가수 강다니엘. / 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워너원 출신 강다니엘의 독자적 연예 활동이 가능해졌다.

강다니엘의 법률 대리인 율촌의 염용표 변호사는 “강다니엘이 지난 3월 19일 엘엠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제기한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에 대해 법원은 10일 전부 인용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중앙지방법원의 가처분 인용 결정에 따라 강다니엘은 독자적인 연예활동이 가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재판부는 LM엔터테인먼트와 제3자가 지난 1월 체결한 공동사업계약은 LM엔터테인먼트가 강다니엘에 대한 전속계약상 권리 대부분을 제3자에게 양도하는 내용의 계약이며, 이에 대하여 강다니엘이 사전에 동의한 바가 전혀 없으므로, LM엔터테인먼트의 이러한 행위는 전속계약에 반할 뿐만 아니라 전속계약의 기초가 되는 신뢰관계를 무너뜨리는 행위로 봤다. 이에 전속계약 관계를 그대로 유지하기 어려운 정도에 이르렀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강다니엘과 LM엔터테인먼트 간의 전속계약의 효력을 정지하고 LM엔터테인먼트는 강다니엘의 각종 연예활동과 관련하여 계약 교섭, 체결, 연예활동 요구를 하여서도 안 되고 연예활동을 방해하여서도 안 된다는 가처분 결정을 내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