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데뷔 5년만 첫 쇼케이스, 새로 데뷔하는 느낌”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송하예가 10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새 싱글 ‘니 소식’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송하예가 데뷔 후 처음으로 가진 쇼케이스에서 떨리는 마음을 털어놨다.

송하예가 10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새 싱글 ‘니 소식’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송하예는 2011년 JTBC 오디션 프로그램 ‘메이드 인 유’와 2012년 SBS ‘K팝스타 시즌2’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날 송하예는 “내가 데뷔한 지 5년이 훌쩍 넘었지만, 이제야 첫 쇼케이스를 갖게 됐다. 너무 떨린다”고 고백했다. 신곡 무대에 앞서 포토 타임을 가진 송하예는 “내가 노래만 불러서 포즈를 잘 취했는지 모르겠다. 어색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송하예가 3년 만에 발매하는 신곡 ‘니 소식’은 친구들에게 전해들은 헤어진 연인의 소식을 담담하게 받아들이려 하지만, 마음처럼 되지 않아 괴로워하는 여자의 감정을 전하는 이별 발라드다. 뜨겁고 치열했던 사랑이 끝난 이후 누구나 느껴보았을 감정을 사실적인 가사와 어우러진 송하예의 애절한 목소리와 섬세한 표현력이 감성을 자극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