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은, ‘타인은 지옥이다’ 임시완 여자친구 민지은 役 캐스팅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김지은 /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김지은이 OCN 새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에 임시완의 상대역으로 캐스팅됐다.

10일 김지은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배우 김지은이 OCN ‘타인은 지옥이다‘ 의 여주인공으로 전격 캐스팅됐다. 극 중 임시완의 여자친구인 민지은 역으로 합류한다”고 밝혔다.

김지은이 출연하는 ‘타인은 지옥이다는 김용키 작가의 스릴러 웹툰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취업을 위해 상경한 시골 청년이 수상한 이웃들로 가득한 고시원에 머물면서 겪게 되는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다앞서 배우 임시완과 이동욱이 캐스팅 돼 화제를 모았다.

김지은은 SBS ‘착한 마녀전‘, MBC ‘붉은달 푸른해‘, KBS2 ‘러블리호러블리‘, 영화 ‘마약왕‘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는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배우로서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최근에는 KBS2 ‘닥터 프리즈너에 오민정 역할로 특별 출연하며 몸 사리지 않는 열연을 펼쳐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뿐만 아니라 김지은은 오는 6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롱 리브 더 킹목포 영웅에도 출연을 예고하며 열일 행보를 이어오고 있는 가운데 이번 작품 ‘타인은 지옥이다에서는 과연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더하고 있다.

김지은은 “작품에 합류하게 돼 기쁘고좋은 선배님들감독님과 함께 작업할 수 있어 영광이다작품 속 캐릭터에 맞는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열심히 준비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타인은 지옥이다는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