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 “故전태관과 우정 지켜준 팬 위해 ‘300엑스투’ 준비”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 / 사진제공=봄여름가을겨울

가수 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이 산티아고 순례길에서 돌아와 tvN ‘300엑스투’ 준비를 시작한다.

‘300엑스투’는 봄여름가을겨울 김종진을 비롯해 노라조홍진영세븐틴마마무케이윌레드벨벳 등이 출연해 300명의 팬들과 함께 무대를 만드는 프로그램이다.

김종진은 한 달간의 산티아고 순례길 여정을 마치고 지난 5일 귀국하자마자 본격적으로 프로그램 준비에 돌입했다김종진의 산타이고 순례길 여정은 지난 해 말 멤버 전태관이 긴 암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나고 30회에 달하는 30주년 소극장 공연을 홀로 마무리한 후 아내 이승신과과 함께 떠난 여행이다.

김종진은 ‘300엑스투’의 유일한 밴드 뮤지션이자, 8090세대를 대표하는 가수인 만큼 완성도 높은 무대를 보여주겠다는 각오다봄여름가을겨울 측은 준비한 모든 노래를 새롭게 편곡해 들려줄 예정”이라며 “30년간 봄여름가을겨울의 음악과 김종진(전태관의 우정을 지켜준 팬들과 함께하며 그들을 위한 무대라는 의미로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300엑스투’ 봄여름가을겨울 무대는 현재 프로그램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신청을 받고 있으며 12일 신청이 마감된다참가신청을 한 팬들은 봄여름가을겨울과 함께 공연을 준비하며 오는 25일 무대를 함께 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