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아차랭킹서 4주 연속·4월 월간 1위…’지금은 BTS 시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사진=텐아시아DB, 아이돌차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4월 5주차 아차랭킹에서 1위 자리에 올랐다.

방탄소년단은 10일 발표된 아이돌차트 아차랭킹에서 음원점수 3236점, 앨범점수 200점, SNS점수 1986점으로 총점 5722점을 기록해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최근 방탄소년단은 ‘MAP OF THE SOUL : PERSONA’ 앨범으로 322만 장의 판매량을 돌파해 가온 앨범차트 집계 역사상 최다 판매량을 기록했다. 또한 지난 5일부터 이틀간 미국 최대 규모의 로즈볼 스타디움에서 총 12만 관객을 동원하며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2위는 밴드그룹 잔나비(총점 2309점)가 차지했다.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로 역주행에 성공한 잔나비는 전국투어 콘서트 매진까지 달성하며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뒤를 이어 트와이스(총점 2098점), 블랙핑크(총점 2094점), 뉴이스트(총점 2037점), 볼빨간사춘기(총점 1679점), 폴킴(총점 1162점), 장범준(총점 1118점), 아이유(총점 1088점), 태연(총점 841점)이 상위권에 이름 올렸다.

이날 아차랭킹에서는 4월 월간 순위도 함께 발표됐다. 4월 월간 순위에서도 방탄소년단(19356점)이 1위를 지켰으며 이어 블랙핑크(11935점), 볼빨간사춘기(10962점), 트와이스(10152점), 잔나비(7281점) 등이 뒤따랐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