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하선X이상엽X예지원X조동혁 주연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 7월 5일 첫 방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박하선(왼쪽 위부터 차례로), 이상엽, 예지원, 조동혁. /사진제공=각 소속사

채널A가 신설하는 금토드라마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의 첫 방송이 오는 7월 5일로 확정됐다.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금기된 사랑으로 인해 혹독한 홍역을 겪는 어른들의 성장 드라마로 2014년 일본 후지 TV에서 방영된 인기 드라마 ‘메꽃, 평일 오후 3시의 연인들’을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원작은 도발적인 러브스토리와 섬세한 심리묘사, 감각적 영상미가 돋보이는 작품으로 방영 당시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드라마의 인기를 이어 소설과 영화로 제작로도 제작됐다.

올해 초 한국 리메이크 소식이 알려지며 드라마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박하선, 이상엽, 예지원, 조동혁 등 네 주연의 합류 소식도 기대를 높였다. 네 배우의 뛰어난 연기력과 유소정 작가의 섬세한 필력, 김정민 감독의 세련된 연출력으로 완성도 높은 작품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평일 오후 세시의 연인’은 오는 7월 5일 오후 11시 첫 방송 예정.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