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한지민-정해인, 감성 적시는 아련함…22일 첫 방송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봄밤’ 3차 티저 영상 캡처

배우 한지민의 모습이 담긴 MBC 새 수목드라마 ‘봄밤’ 3차 티저 영상가 공개돼 예비 시청자들의 아련한 감성을 깨우고 있다.

오는 2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는 ‘봄밤’은 어느 봄날, 두 남녀가 오롯이 사랑을 찾아가는 설렘 가득한 로맨스 드라마다. 자신의 행복을 찾을 줄 아는 여자 이정인으로 분한 한지민과 가슴 따뜻하고 강직한 남자 유지호 역할을 맡은 정해인이 만나 현실적인 로맨스를 그린다.

공개된 3차 티저 영상에서는 눈물이 번진 얼굴로 봄밤을 거닐고 있는 한지민(이정인 역)의 모습이 담겨 있다. 주체할 수 없이 흘러내리는 눈물을 그대로 둔 채 아련하게 떨어지는 벚꽃 잎들 사이를 걷는 모습이 보기만 해도 가슴을 저릿하게 만든다. “어떤 것도 바라지 않을 테니까 정인 씨만 볼 수 있게 허락해줘요”라는 정해인(유지호 역)의 담담한 고백의 목소리는 터져버릴 것 같은 애절한 감정을 느끼게 한다.

앞서 공개된 2차 티저 영상에서 “이것도 인연이면 인연인데 우리 친구해요”라는 한지민의 목소리가 공개됐다. 극 중 이정인과 유지호의 관계의 시작을 암시했기에 이번 3차 티저 영상은 친구를 넘어 한층 더 깊은 관계가 될 두 사람의 애틋한 상황을 예상하게 한다.

이정인은 유지호의 독백에 어떤 대답을 내놓을지, 또한 이정인의 눈물은 무엇을 의미하는지, ‘봄밤’의 첫 방송이 기다려진다. ‘봄밤’은 기존 수목드라마의 방영시간인 밤 10시에서 1시간 당겨진 밤 9시부터 시작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