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 엔드게임’ 개봉 17일째 1200만 돌파…역대 외화 최단 新기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 포스터/사진제공=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어벤져스4)이 1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어벤져스4’는 개봉 17일째인 이날 오전 7시께 1204명7691명으로 누적 관객수가 집계됐다. 이는 ‘명량'(2014)이 개봉 15일 만에 이은 최단 기록이자, 역대 외화 최단 흥행 신기록이다. 1360만 명 관객을 모은 ‘아바타'(2009)는 개봉 56일 만에 1200만 관객을 돌파한 바 있다.

이전 1200만 관객수를 넘은 작품은 영진위 통합전산망 공식 통계 기준, ‘괴물'(2006) ‘왕의 남자'(2005)를 포함해 총 14편이다. 이에 ‘어벤져스4’는 15번째 1200만 관객 돌파 영화로 이름을 올렸다. 뿐만 아니라 올해 1626만 명 이상 관객을 모은 ‘극한직업’의 1200만 관객 돌파 시점인 개봉 18일 만보다 빠른 흥행 속도다.

이번주 중 ‘어벤져스4’는 ‘광해, 왕이 된 남자'(2012)의 1231만9542명, ‘신과함께-인과 연'(2018)의 1227만4996명, ‘택시운전사'(2017)의 1218만6684명을 뛰어넘을 것으로 보인다. 영진위통합전산망 역대 박스오피스 공식 통계 기준, 역대 흥행 10위는 ‘괴물'(2006)을 포함해 ‘암살'(2015)이 1270만5700명, 9위 ‘7번방의 선물'(2013)이 1281만1206명, 8위 ‘도둑들'(2012)이 1298만3330명을 기록했다.

‘어벤져스4’는 개봉 1일째 100만, 2일째 200만, 3일째 300만, 4일째 400만, 5일째 600만, 7일째 700만, 8일째 800만, 10일째 900만, 11일째 1000만, 13일째 1100만, 17일째 1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로써 역대 최고 오프닝, 역대 개봉주 최다 관객수, 역대 일일 최다 관객수 신기록을 세웠다. 신작 ‘걸캅스’ ‘명탐정 피카츄’ 등 개봉에도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및 24일째 연속 압도적 예매율 1위를 이어가고 있다.

전날 박스오피스 2위는 ‘걸캅스’로, 개봉 첫날 하루 동안 7만4721명을 모았으며, 누적 관객 수는 8만508명이다. 3위는 전날보다 한 계단 내려간 ‘나의 특별한 형제’가 차지했다. 일일 관객수는 4만730명, 누적 관객 수는 101만7345명이다.

‘명탐정 피카츄’는 하루 동안 2만7359명을 불러모아 4위에 올랐다. 이날까지 21만5243명의 관객이 영화를 봤다. 오는 15일 개봉 예정인 ‘악인전’은 시사회를 통해 6690명의 관객이 관람하며 박스오피스 5위를 기록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