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진 아이들” 홍석천, 윤지성·옹성우·하성운의 돈독한 우정 칭찬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그룹 워너원 출신 옹성우(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와 윤지성, 하성운/사진=홍석천 SNS

방송인 홍석천이 그룹 워너원 출신 윤지성과 옹성우, 하성운의 우정을 응원했다.

홍석천은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참 멋진 아이들, 워너원 지성이가 다음주면 군대에 간다. 후다닥 급달려와준 멋진 동생들. 인복 많은 지성이, 착한 마음 그대로 멋진 군생활 하고 와라. 오늘 밥값은 형이 쏜다. 휴가 때도 쏜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해체 후에도 변함없는 우정을 이어가고 있는 하성운과 옹성우, 윤지성의 모습이 담겼다. 입대를 앞둔 윤지성을 만나기 위해 홍석천의 식당을 찾은 것. 세 사람은 카메라를 향해 활짝 웃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를 본 팬들은 “역시 워너원 의리”, “보기만해도 너무 흐뭇하고 행복하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윤지성은 오는 14일 입대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