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체중 18kg 증가, 다이어트 시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강남. / 강남 SNS

가수 강남이 “다이어트를 하겠다”고 선언했다.

강남은 9일 자신의 SNS에 과거 사진을 올리며 “나도 이랬던 때가 있었는데 6개월 만에 18kg이나 쪘다”고 했다. 그러면서 “오늘부터 관리를 시작한다. 이번에는 요요 안 오게 잘 관리하겠다. 오늘부터 시작”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혼자서는 어려워 도움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과거 사진에는 날렵한 자태로 멋을 냈으나 현재는 확연히 살이 찐 모습으로 대비된다.

강남은 지난 3월 스피드 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 열애 중이라고 밝혔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