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 신민아, 단발로 변신…”오피스 룩도 섹시하게”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보좌관’의 배우 신민아 /사진제공=JTBC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에서 국회의원 역을 맡은 배우 신민아의 첫 스틸이 공개됐다.

오는 6월 첫 방송 예정인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정치인들의 위험한 도박과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 분)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작품이다. 신민아는 비례대표 초선의원이자 당대변인 강선영 역을 맡아 유리천장을 향한 당찬 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극 중 강선영은 유능한 변호사 출신에 시사 프로그램을 진행한 경험이 있다. 최고의 자리에 오르기 위해 최선을 다했고, 자신의 유능함과 성취욕에 언제나 당당. 덕분에 비례대표 공천을 받아 초선의원으로 국회에 입성하자마자 당 대변인까지 맡게 됐다. 스스로를 지지하며 망설임 없이 나아가는 ‘여성들의 워너비’ 모습이다.

9일 공개된 첫 스틸에는 국회의원 강선영의 일상이 담겨있다. 단단한 눈빛으로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국회를 누비며 바쁜 일정을 소화하는 모습은 열정 가득한 국회의원 그 자체다. 긴 머리를 짧게 자르고 오피스 룩도 완벽하게 소화하며 차별화된 매력을 선보일 신민아의 변신이 기대된다.

제작진은 “강선영은 매 순간을 열정적으로 살아가는 초선의원이다. 한 자리에 안주하지 않고 치열하게 살아가는 인물”이라고 설명하며 “캐릭터와 신민아의 싱크로율이 기대 이상이다. 남다른 열정과 노력으로 만들어질 강선영을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보좌관’은 ‘미스함무라비’ ‘THE K2’ ‘추노’를 연출한 곽정환 감독과 ‘라이프 온 마스’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아름다운 세상’ 후속으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