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성, 인천공항고속도로 사망 여배우로 확인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고(故) 한지성. 사진제공=한지성 SNS

인천공항고속도로 사고로 사망한 20대 여배우가 고(故) 한지성으로 알려졌다. 향년 28세.

한지성의 측근은 8일 텐아시아에 “한지성이 안타까운 사고로 떠나게 됐다”고 밝혔다.

한지성은 지난 6일 오전 경기 김포시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택시와 SUV 차량에 치여 숨졌다.

한지성은 조수석에 타고 있던 남편이 급하게 화장실을 찾자 고속도로 편도 3차로 중 2차로에 비상등을 켜고 차량을 세웠다. 이후 차량 밖에 나왔다가 불의의 사고를 겪게 된 것으로 전해졌다.

한지성은 2010년 4인조 그룹 비돌스(B.Dolls)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끝에서 두 번째 사랑’ ‘해피시스터즈’, 영화 ‘원펀치’ 등에 출연하며 활동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