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방 D-DAY ‘구해줘2’ 임하룡, 본방사수 독려 인증샷 “진정성 담기 위해 노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구해줘2’ 임하룡/사진제공=웰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임하룡 OCN 오리지널 ‘구해줘2’ 첫 방송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임하룡은 8일 소속사 웰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기존에 보여드리지 못했었던 새로운 캐릭터를 만나 열심히 연구하고 촬영에 임하고 있다. 드라마를 함께 만들어가는 감독님 및 작가님 모든 스태프들과 오랜 시간 동안 드라마의 진정성을 담기 위해 최선을 다해 촬영을 하고 있는 만큼 시청자 여러분께 좋은 결과물로 보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오늘 밤 11시 ‘구해줘2’ 첫 방송 OCN 채널 고정.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인사했다.

‘구해줘2’는 궁지에 몰린 마을을 구원한 헛된 믿음, 그 믿음에 대적하는 꼴통의 나홀로 구원기를 그린 드라마다. 임하룡은 마을 이장 박덕화 캐릭터로 분한다. 마을 일이라면 누구보다 앞장서고 사사건건 남의 일이라도 앞장서서 해결하려는 열정 넘치는 모습을 그려낸다.

임하룡은 영화 ‘웰컴 투 동막골’ ‘이웃사람’ ‘원탁의 천사’ ‘브라보 마이 라이프’ ‘맨발의 기봉이’ ‘굿모닝 프레지던트’ ‘인사동 스캔들’뿐만 아니라 드라마를 통해 스펙트럼 넓은 연기를 선보였다. 그는 그동안 장르를 불문하고 많은 작품 속에서 다양한 캐릭터로 높은 몰입력을 보이며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