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맨정음’ 은지원 “22년 전, 김수용의 제자였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훈맨정음’의 젝스키스 은지원 /사진제공=MBN

그룹 젝스키스 리더 은지원이 개그맨 김수용과의 특별한 인연을 공개했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N ‘훈맨정음’에서 은지원은 특별 게스트로 김수용이 등장하자 “수용이 형님은 원래 선생님”이라고 말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출연자들이 “김수용 씨가 선생님이였냐. 두 분이 인연이 있냐”라고 묻자 은지원은 “22년 전, 내가 갔던 학교에 김수용이 선생님으로 있었다”며 과거 김수용과의 인연을 깜짝 고백한다.

이에 김수용은 “실제 선생님은 아니다. 1997년에 방영됐던 프로그램 ‘젝키의 학원 별곡’에 내가 선생님 역할로 출연했었다”며 은지원과 사제지간이 된 이유를 고백한다.  은지원도 “봉숭아 학당의 아이돌 버전이라고 생각하면 된다”라고 덧붙인다. “그때면 젝스키스가 아주 핫했을 때 아니냐”라는 김성주의 질문에 은지원은 “내가 20살 때다”라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훈맨정음’은 이날 오후 8시 2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