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도훈, ‘아스달 연대기’ 출연…장동건 부대 막내 役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기도훈.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배우 기도훈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가 8일 “기도훈이 tvN 화제작 ‘아스달 연대기’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tvN 새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박상연, 연출 김원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KPJ)는 태고의 땅 아스를 배경으로 서로 다른 전설을 써가는 영웅들의 운명적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기도훈은 극에서 양차 역에 캐스팅돼 촬영 중이다. 양차는 타곤(장동건)이 이끄는 대칸 부대의 막내이자, 늘 마스크를 하고 다녀 정체를 알 수 없는 신비로운 캐릭터다.

기도훈의 데뷔작은 ‘왕은 사랑한다’다. 최근에는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 청각 장애를 가진 바리스타 여하민 역을 맡았다.

‘아스달은 연대기’는 ‘자백’ 후속으로 오는 6월 1일 처음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