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준상, ‘그날들’ 서울 공연 ‘종료’…지방 투어로 열기 잇는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유준상. / 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배우 유준상이 뮤지컬 ‘그날들’의 서울 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6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 홀에서 ‘그날들’의 서울 공연이 막을 내렸다. 유준상은 출연 배우들을 대표해 “두 달 반 정도의 길다면 길고 짧다면 참 짧은 시간이었다. ‘그날들’을 사랑해주신 관객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우리도 모두 참 행복한 시간이었다. 이 자리를 빌려서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그날들’은 가수 고(故) 김광석이 부른 노래로 이뤄진 창작 뮤지컬이다. 청와대 경호실을 배경으로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20년 전 사라진 ‘그 날’의 미스터리 한 사건을 다룬다. 유준상은 극 중 최우수 특수 요원이자 군인 출신의 경호 부장이며 철두철미한 원칙주의자인 차정학 역을 맡아 열연했다.

올해 초 KBS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에서 이풍상 역으로 열연해 유종의 미를 거둔 뒤 연달아 ‘그날들’에 합류했다. 첫 공연을 매진시키며 뮤지컬 스타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한 것은 물론 꾸준한 티켓 파워까지 보여주며 “역시 유준상”이라는 반응을 이끌어냈다.

2013년 ‘그날들’의 초연부터 참여해온 유준상은 탄탄한 기본기를 바탕으로 한 애드리브와 상대 배우들과의 매끄러운 연기 호흡으로 회마다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여줬다. 한계가 없이 더욱 깊어지는 유준상의 연기력과 무대에 대한 끝없는 열정은 이번에도 관객들의 열띤 호응을 이끌어냈다. 서울 공연을 마친 유준상은 오는 17일 전북 익산 공연을 시작으로 부산 대구 진주에서 지방 투어 공연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