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롤모델은 수지” 오마이걸 아린, ‘주간아이돌’서 언니 이상형 월드컵 실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사진제공=MBC에브리원

그룹 오마이걸 멤버 아린이 ‘언니 이상형 월드컵’으로 최고의 언니를 뽑는다. 8일 방송될 MBC에브리원’주간아이돌’에서다.

이날 방송될 ‘주간아이돌’에서는 평소 언니들의 사랑을 듬뿍 받는 것으로 유명한 오마이걸 아린의 ‘언니 이상형 월드컵’을 공개한다.

최근 아린은 ‘주간아이돌’ 녹화에서 ‘검색창희’ 코너를 통해 언니 이상형 월드컵에 임했다. 아린의 언니 이상형 월드컵 후보로는 롤모델 수지를 비롯해 EXID 하니부터 아이유, 거기에 평소 막내에 대한 사랑으로 유명한 오마이걸 멤버들까지 올라 팽팽한 대결이 치러졌다. 아린의 마음을 사로잡은 최종 언니 결과는 함께 한 멤버들도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오마이걸은 ‘주간아이돌’을 통해 방송 최초로 신곡 ‘다섯 번째 계절’을 공개할 예정이다. 돌아온 콘셉트 요정의 감각적인 무대로 현장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주간아이돌’은 8일 오후 5시 MBC에브리원과 MBC뮤직에서 동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