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 엔터테이너 부문 수상…대세 ‘입증’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방송인 유병재./사진=소속사 제공

방송인 유병재가 대세임을 입증했다.

유병재는 지난 7일 열린 제 7회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에서 엔터테이너 부문을 수상했다.

그는 단상에 올라 “상을 받는 것은 항상 너무 감사하고 기분 좋은 일”이라며 “오늘 이 상을 주신 것 후회하시지 않게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유병재가 되겠다“고 말했다.

유병재는 독보적인 입담과 기획력으로 공연, 유튜브 콘텐츠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자신만의 코미디를 구축했다.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특유의 매력을 고스란히 발휘하고 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매니저와의 일상으로 색다른 캐릭터를 선보인 이후, 장르 불문 예능 속에서 재미를 선사하는 중이다.

활동 영역만큼 활발한 수상 소식도 주목할 만하다. 지난해 MBC 방송연예대상,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에 이어 올해 브랜드 고객충성도 대상,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에서도 활약을 인정받으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대한민국 예술문화인대상’은 문화산업에서 큰 역할을 하고 있는 예술·문화·스포츠 인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