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진영, 첫 솔로 음반 발매 기념 팬사인회 ‘성황’…”해외팬도 모였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배진영. / 제공=C9엔터테인먼트

가수 배진영이 첫 단독 팬사인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배진영은 지난 4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과 5일 서울 강남구 삼익아트홀에서 열린 첫 번째 싱글 음반 ‘끝을 받아들이기가 어려워’ 발매 기념 팬사인회에서 국내외 팬들을 만나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배진영은 이틀에 걸쳐서 진행된 첫 번째 팬사인회를 통해 수 백명의 팬들과 마주했다. 팬들과 눈을 맞추고 다정하게 대화를 이어 나가며 호응을 얻었다.

배진영은 남다른 팬서비스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팬들이 준비한 소품을 활용하며 다양한 매력을 발산했다. 첫 단독 팬사인회인 만큼 팬들 역시 독특한 소품을 준비했고, 이에 배진영은 토끼와 해바라기, 조선시대 선비, 의사 등으로 변신해 재미를 더했다.

특히 배진영의 이번 사인회에서는 국내 팬뿐만 아니라 각국에서 온 해외 팬들 또한 눈길을 끌었다. 태국, 중국, 일본, 베트남, 인도네시아, 미국 등 다양한 국적의 팬들이 배진영을 만나기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고 한다.

지난달 26일 발매된 배진영의 첫 번째 싱글 음반은 발매와 동시에 핫트랙스 데일리 베스트 음반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음반 집계 사이트 한터 차트(3월 29일 기준)에서도 실시간 음반 랭킹 1위에 올랐다. 더불어 한터차트 5월 첫째 주(4월 29일~5월 5일) 주간 음반차트에서도 2위에 이름을 올렸다.

국내 판매는 물론 해외에서도 주목받았다. 특히 중국에서 높은 판매량 추이를 자랑하기도 했다. 또 태국 아이튠즈 차트 2위를 비롯 베트남, 인도네시아, 싱가포르 차트 등에서도 선전했다.

배진영은 국내에 이어 필리핀 마닐라, 일본 오사카와 도쿄, 싱가포르, 태국 방콕, 홍콩, 대만까지 총 7개국 8개 도시를 잇는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펼칠 계획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